수산물 수출 확대에 공헌한 35개사 수출공로탑 수상

박한수 기자 2019-12-18 (수) 07:41 2개월전 57

- 수산물 수출공로탑 및 유공자 장관표창 수여식 등 진행 -   

해양수산부는  17일 서울 더프라자 호텔에서 ‘2019년 수산물 수출공로탑 및 유공자 장관표창 수여식’을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4회째를 맞은 올해 행사에는 김양수 해양수산부 차관을 비롯하여 수산물 수출확대에 기여해 온 수산물 수출업체 관계자와 수협중앙회, (사)한국수산무역협회, (사)한국수산회 등 수출지원기관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하였다. 

이번 행사는 보호무역주의 강화 등 어려운 수출여건 속에서도 수산물 수출 확대를 위해 노력해 온 수출업체와 수출지원기관 관계자를 격려하고,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행사에서 수여되는 수출공로탑은 수산물 수출업체가 1년간 1~3백만 달러 단위로 수출성과를 달성했을 때 수여하는 상으로 올해는 수출액 5천만 달러를 달성한 ㈜신안천사김과 2천만 달러를 달성한 ㈜대창식품 등을 포함한 35개 기업에 수여하였다. 

또한, 해양수산부 장관표창은 수출시장 확대에 공헌한 ㈜진양 등 수출업체 9개사와 수협중앙회 등 2개 수출지원기관 관계자에게 수여하였다. 이 외에 ‘2019년 수산식품 수출브랜드대전’에서 입상한 씨위드부각칩스 등 6개 브랜드에 대한 시상식도 함께 진행되었다. 

아울러, 본 행사에 이어 내년도 수출 활성화를 위해 국내외 수산물 수출동향과 국가별 비관세 장벽 대응방안에 대한 발표와 지속가능한 수출 확대방안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도 진행되었다.  
 한편, 12월 둘째주(12.15)까지 올해 수산물 수출액은 전년 동기(22.8억 달러) 대비 약 4.3% 증가한 23.8억 달러로 지난해 실적(23.8억 달러)을 넘어섰으며, 이러한 증가세가 연말까지 이어진다면 역대 최고 수출액인 25억 달러에 육박할 것으로 기대된다. 

엄기두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장은 “한 해 동안 우리 수산물 수출업체들이 흘린 땀과 노력이 역대 최고 수출실적이라는 결실로 돌아오는 것 같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수산물 수출을 확대하기 위해 수출업계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수산식품 수출 브랜드대전 수상작

978bc6de07d0007f4ff7f258d4716b21_1576622469_5944.jpg 

 

 

<기사 재배포금지>